소식

> [이재록 목사의 길 칼럼] 소나무처럼

날짜 2020년 6월 21일 일요일 출처 만민뉴스 제922호 PDF 조회수 147
뉴스


우리나라에서 소나무는 예로부터 나무 중에 으뜸이라 칭송받으며
그림과 문학작품에 많이 등장했습니다.
나무의 모양이 기품 있고 아름다울 뿐만 아니라
척박한 땅에서도 꿋꿋이 잘 자라는 생명력과 강인함
또 사시사철 푸른빛을 지니고 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도 소나무의 푸른빛처럼
한결같은 중심을 가진 사람을 사랑하십니다.
어떤 어려움 속에서도 불의와 타협지 않고 믿음을 저버리지 않으며
하나님께 대한 절개를 지킨 사람들을 칭찬하시며
천국에서 말할 수 없는 영광과 상급을 주십니다.

"우리가 시작할 때에 확실한 것을 끝까지 견고히 잡으면
그리스도와 함께 참예한 자가 되리라"(히브리서 3:14)